2022.01.24 (월)

  • 흐림속초3.7℃
  • 구름많음4.8℃
  • 구름많음철원4.9℃
  • 구름조금동두천5.8℃
  • 흐림파주3.4℃
  • 흐림대관령-2.6℃
  • 흐림백령도3.4℃
  • 흐림북강릉4.3℃
  • 흐림강릉2.8℃
  • 흐림동해5.4℃
  • 구름조금서울6.4℃
  • 맑음인천6.0℃
  • 구름많음원주6.2℃
  • 흐림울릉도2.1℃
  • 구름조금수원6.7℃
  • 흐림영월5.0℃
  • 구름조금충주5.9℃
  • 맑음서산6.5℃
  • 흐림울진4.6℃
  • 맑음청주6.5℃
  • 맑음대전7.9℃
  • 구름많음추풍령3.7℃
  • 흐림안동5.3℃
  • 구름많음상주5.5℃
  • 흐림포항6.2℃
  • 흐림군산6.6℃
  • 흐림대구5.9℃
  • 구름많음전주8.2℃
  • 흐림울산5.8℃
  • 흐림창원5.8℃
  • 연무광주5.6℃
  • 흐림부산6.3℃
  • 흐림통영7.1℃
  • 연무목포5.0℃
  • 구름조금여수7.2℃
  • 연무흑산도8.1℃
  • 구름조금완도9.8℃
  • 구름많음고창4.8℃
  • 구름많음순천7.7℃
  • 맑음홍성(예)5.2℃
  • 흐림제주11.7℃
  • 구름조금고산13.8℃
  • 흐림성산10.9℃
  • 구름많음서귀포11.5℃
  • 흐림진주7.4℃
  • 구름조금강화5.5℃
  • 구름조금양평6.3℃
  • 맑음이천6.6℃
  • 흐림인제3.0℃
  • 구름많음홍천3.9℃
  • 흐림태백-2.1℃
  • 흐림정선군2.4℃
  • 흐림제천3.5℃
  • 구름조금보은5.6℃
  • 맑음천안6.4℃
  • 구름조금보령7.4℃
  • 구름조금부여7.8℃
  • 구름많음금산5.7℃
  • 맑음6.7℃
  • 구름많음부안5.6℃
  • 구름많음임실7.1℃
  • 흐림정읍3.3℃
  • 구름많음남원6.8℃
  • 흐림장수4.7℃
  • 구름많음고창군4.0℃
  • 구름많음영광군5.4℃
  • 흐림김해시6.3℃
  • 흐림순창군7.2℃
  • 흐림북창원7.4℃
  • 흐림양산시6.7℃
  • 구름많음보성군9.2℃
  • 구름많음강진군9.6℃
  • 구름많음장흥9.4℃
  • 구름많음해남8.9℃
  • 구름조금고흥9.3℃
  • 흐림의령군7.3℃
  • 흐림함양군6.3℃
  • 구름많음광양시8.5℃
  • 구름많음진도군7.6℃
  • 흐림봉화3.6℃
  • 흐림영주4.4℃
  • 구름많음문경4.1℃
  • 흐림청송군3.3℃
  • 구름많음영덕4.6℃
  • 구름많음의성6.2℃
  • 흐림구미6.6℃
  • 구름많음영천5.5℃
  • 흐림경주시5.0℃
  • 흐림거창4.0℃
  • 흐림합천6.4℃
  • 흐림밀양6.7℃
  • 흐림산청5.8℃
  • 흐림거제6.9℃
  • 흐림남해7.6℃
기상청 제공
책소개 : 아 가 서(도서출판 디사이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계/지역교회

책소개 : 아 가 서(도서출판 디사이플)

비혼과 졸혼 시대에 읽는 최고의 사랑 노래

비혼과 졸혼 시대에 읽는 최고의 사랑 노래

 

사본 -아가서 입체표지1.jpg

 

 

월터 C. 카이저 Jr. 지음 / 김익환 옮김

 

저자 소개

 

월터 카이저(Walter C. Kaiser Jr.)는 복음주의 구약 학자이자, 교육자, 강연가, 그리고 학술지 기고 외에 다수의 구약 관련 저서를 낸 작가이다. 고든 콘웰 신학교, 트리니티 복음주의 신학대학원에서 가르쳤다. 옮긴이 김익환은 침례신학대학교에서 신학을 전공하였고(B.A.), 뉴올리언즈 침례신학교에서 구약학을 공부하고 있다.(Ph.D. 과정 중)

 

책 소개

 

이 책은 포괄적이지만 간략하게 아가서를 조명하여 하나님이 주신 결혼과 사랑에 대한 통찰을 보여준다. 저자는 아가서를 하나님의 말씀으로써 그분의 큰 계획 속에 있는 결혼의 아름다움과 순수성을 보여주며, 우리에게 주어진 선물인 결혼을 그려내는 책으로 해석했다. 현시대에 성경적 사랑과 결혼에 대한 개념을 재고할 기회가 될 것이다.

 

본문 중에서

   

솔로몬은 모든 지혜를 가졌지만 하나님이 맺어주신 남녀 간의 사랑의 헌신이 얼마나 강하고 지속적인지를 이해하는 데는 처참하게 실패했다. 솔로몬은 부와 향기, 궁전의 화려함으로 이 소녀를 쉽게 유혹할 수 있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소녀는 이러한 것들에 거의 가치를 두지 않았다. 특별히 하나님에게서 온 부부 사이의 사랑의 선물에 비해 말이다.”(p.20-21)

 

  <도서출판 디사이플 제공>

편집부 www.gbhana.com

관련기사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