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8 (일)

  • 맑음속초5.8℃
  • 맑음-6.0℃
  • 맑음철원-6.1℃
  • 맑음동두천-4.5℃
  • 맑음파주-5.2℃
  • 맑음대관령-7.9℃
  • 구름많음백령도6.3℃
  • 맑음북강릉3.5℃
  • 맑음강릉4.3℃
  • 맑음동해4.0℃
  • 맑음서울-1.3℃
  • 맑음인천1.8℃
  • 맑음원주-3.0℃
  • 맑음울릉도4.9℃
  • 박무수원-2.0℃
  • 맑음영월-4.5℃
  • 맑음충주-5.1℃
  • 맑음서산-2.4℃
  • 맑음울진-0.2℃
  • 연무청주-0.3℃
  • 맑음대전-1.9℃
  • 맑음추풍령-4.0℃
  • 구름조금안동-4.0℃
  • 맑음상주-4.3℃
  • 맑음포항2.9℃
  • 맑음군산0.0℃
  • 맑음대구-1.0℃
  • 맑음전주2.5℃
  • 맑음울산3.2℃
  • 맑음창원2.6℃
  • 맑음광주1.3℃
  • 맑음부산7.9℃
  • 구름조금통영6.0℃
  • 맑음목포3.0℃
  • 맑음여수7.0℃
  • 맑음흑산도9.2℃
  • 구름조금완도5.4℃
  • 맑음고창-2.5℃
  • 맑음순천-2.9℃
  • 박무홍성(예)-3.3℃
  • 맑음제주9.8℃
  • 맑음고산11.8℃
  • 맑음성산10.7℃
  • 구름많음서귀포12.1℃
  • 맑음진주-2.9℃
  • 맑음강화-2.1℃
  • 맑음양평-3.2℃
  • 맑음이천-4.7℃
  • 맑음인제-6.3℃
  • 맑음홍천-5.8℃
  • 맑음태백-6.8℃
  • 맑음정선군-6.4℃
  • 맑음제천-6.0℃
  • 맑음보은-5.4℃
  • 맑음천안-4.3℃
  • 맑음보령0.9℃
  • 맑음부여-2.7℃
  • 맑음금산-4.3℃
  • 맑음-2.0℃
  • 맑음부안-0.4℃
  • 맑음임실-4.0℃
  • 맑음정읍-0.8℃
  • 맑음남원-2.6℃
  • 맑음장수-5.3℃
  • 맑음고창군-1.1℃
  • 맑음영광군-0.9℃
  • 맑음김해시2.9℃
  • 맑음순창군-3.3℃
  • 맑음북창원1.3℃
  • 맑음양산시0.7℃
  • 맑음보성군-0.1℃
  • 맑음강진군-0.8℃
  • 맑음장흥-1.8℃
  • 맑음해남-3.0℃
  • 맑음고흥-0.9℃
  • 맑음의령군-4.1℃
  • 맑음함양군-5.3℃
  • 맑음광양시3.4℃
  • 맑음진도군-0.5℃
  • 맑음봉화-4.4℃
  • 맑음영주-4.3℃
  • 맑음문경-3.7℃
  • 맑음청송군-5.1℃
  • 맑음영덕1.4℃
  • 맑음의성-5.8℃
  • 맑음구미-2.9℃
  • 맑음영천-3.4℃
  • 맑음경주시-2.4℃
  • 맑음거창-4.7℃
  • 맑음합천-3.8℃
  • 맑음밀양-1.4℃
  • 맑음산청-4.5℃
  • 맑음거제3.0℃
  • 맑음남해3.4℃
기상청 제공
문 대통령 ‘주말 실내예배 중단’ 당부 … 박원순·이재명 조치 지지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 대통령 ‘주말 실내예배 중단’ 당부 … 박원순·이재명 조치 지지

“중앙 정부도 지자체 조치를 적극 뒷받침해야”

중앙 정부도 지자체 조치를 적극 뒷받침해야

 

KakaoTalk_20200320_171629085.png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사진=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내 확산세가 둔화 조짐을 보이는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주말을 앞두고 종교 단체의 밀접집회에 대한 우려를 나타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일부 교회들의 주말 실내예배 강행 움직임과 관련한 문재인 대통령의 메시지라며 문 대통령의 말을 전했다.

 

이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어제 신규 확진자 수가 다시 100명 아래로 떨어졌다주말을 넘어 계속 줄어들기를 간절히 바란다라고 기대했다.

 

이어 성남의 한 교회와 대구 요양병원의 집단 감염으로 신규 확진자 수가 다시 늘어나는 것을 보면서 국민들 모두가 안타까웠을 것이라며 그런 일은 언제든지 되풀이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다시 주말을 맞았다. 많은 교회들이 협조해 주셔서 감사하다. 그러나 여전히 예배를 열겠다는 교회들이 적지 않아 걱정이라며 종교집회에 대해 박원순 서울시장과 이재명 경기지사가 취하고 있는 조치를 적극 지지한다. 중앙 정부도 지방자치단체에만 맡기지 말고, 지자체의 조치를 적극적으로 뒷받침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현재 서울시와 경기도는 종교계의 자발적 예배(집회) 자제와 감염예방수칙 준수 등을 요청하고 있다.

 

앞서 박원순 서울시장은 한 언론사와의 인터뷰에서 교회를 위한 집단감염 방지 가이드라인을 만들었다이를 지키지 않거나 위험성이 있으면 (폐쇄 등) 행정명령도 불사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도 교회 137곳에 주일예배 밀접집회 제한 행정명령을 발동했다.

 

밀접집회 제한 명령은 교회 입장 전 발열, 기침, 인후염 등 증상 유무 체크 교회 입장 시 마스크 착용 교회 내 손 소독제 비치 활용 예배 시 신도 간 떨어진 거리 유지 예배 전후 교회 소독 실시 집회예배 시 식사제공 금지 집회예배 참석자 명단 작성 등 7가지다.

 

 

박은숙 기자 www.gbhana.com

관련기사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